Thought

iF communication award

2011년 3월18일에 있어었던 최종 수상작 발표에서 iF gold award를 수상 하였습니다.금상으로 이 분야 1위 상을 받게 되었습니다.

관련 링크

<미디어 커버리지>

디스트릭트, iF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어워드 금상 수상(데이터넷, 3월 21일)
http://www.datanet.co.kr/news/articleView.html?idxno=54358

4D의 진수 디스트릭트, iF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어워드 금상(천지일보, 3월 21일)
http://www.newscj.com/news/articleView.html?idxno=73562

디스트릭트, iF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어워드 금상 영예 (한경bnt, 3월 21일)
http://bntnews.hankyung.com/apps/news?popup=0&nid=05&c1=05&c2=05&c3=00&nkey=201103212138443&mode=sub_view

디스트릭트, iF 어워드 금상 영예  (아크로팬, 3월 22일)
http://www.acrofan.com/ko-kr/commerce/news/20110322/00000033

Read more →

Mysterious Sand Music

Since Marco Polo it has been known that some sand dunes have the peculiar ability of emitting a loud sound with a well defined frequency, sometimes for several minutes. The origin of this sustained sound has remained mysterious, partly because of its rarity in nature . It has been recognized that the sound is not due to the air flow around the dunes but to the motion of an avalanche , and not to an acoustic excitation of the grains but to their relative motion By comparing several singing dunes and two controlled experiments. […]The sound is produced because some moving grains synchronize their motions. The existence of a velocity threshold in both experiments further shows that this synchronization comes from an acoustic resonance within the flowing layer: if the layer is large enough it creates a resonance cavity in which grains self-synchronize. [ powered by Click ]

My Project

Read more →

Carl Jung(1875-1961)

이번 논문 작업을 위해 중요한 부분의 도움을 받을 ‘칼융’의 논리에 관해 짧게나마 정리를 해볼까 한다. 인간은 선천적으로나 후천적으로 상처받거나 변화되어가는 과정을 반복하게 된다. 나이를 먹게되고 자신의 경험과 지식이 늘어날 수록 자신의 터울을 단단하고 넓게 만들어 가려고 노력한다. 하지만 반면 이 세상의 많은 부분의 자신의 정의로 결론지어 단순화 시키는 과정을 반복 하는것도 사실이다. 이러한 자신의 바운드리를 적극적으로 넓히기 위해서는 상대방과의 교류가 불가피 하단걸 알지만 그것이 그리 쉬운 문제는 아니다.

Carl Gustav Jung was a Swiss psychiatrist and founder of the school of analytical psychology. He proposed and developed the concepts of the extroverted and introverted personality, archetypes, and the collective unconscious. The issues that he dealt with arose from his personal experiences. For many years Jung felt as if he had two separate personalities. One introverted and other extroverted. This interplay resulted in his study of integration and wholeness. His work has been influential not only in psychology, but in religion and literature as well.

‘칼 구스타브 융’은 스위스의 정신과 의사이자 정신분석학 학교의 설립자 이다.( 또한 철할자로 활동함). 그는 외향적성향의 사람과 내향적 성향의 사람의 표본과 종합적 무의식의 세계에 관해 제안하고 발전 시켰다. 그가 관련하여 연구했던 문제들은 그의 개인적인 경험에 기인되어 있었다. 꽤 오랜 세월동안 융은 만약 그가 separate personality를 가지고 있는 사람처럼 행동했고, 내향적인 성격과외향적인 성격에 관한 상호 작용에 관한 연구는 정신학뿐 아니라, 종교 문학에 까지 큰 영향을 미쳤다.

 

Theory of Symbols
Jung believed that symbol creation was a key in understanding human nature. Symbol, as defined by Jung, is the best possible expression for something essentially unknown. He wanted to investigate the similarity of symbols that are located in different religious, mythological, and magical systems which occur in many cultures and time periods. To account for these similar symbols occurring across different cultures and time periods he suggested the existence of two layers of the unconscious psyche. The first of the two layers was the personal unconscious. It contains what the individual has acquired in his or her life, but has been forgotten or repressed. The second layer is the collective unconscious which contains the memory traces common to all humankind. These experiences form archetypes. These are innate predispositions to experience and symbolize certain situations in a distinct way. There are many archetypes such as having parents, finding a mate, having children, and confronting death. Very complex archetypes are found in all mythological and religious systems. Near the end of his life Jung added that the deepest layers of the unconscious function independently of the laws of space, time and causality. This is what gives rise to paranormal phenomena. The introvert and the extrovert are the main components of personality according to Jung. The introvert is quiet, withdrawn and interested in ideas rather than people. While the extrovert is outgoing and socially oriented. For Jung a person that had a healthy personality can realize these opposite tendencies within himself/herself and can express each. Dreams serve to compensate for any neglected parts of the personality.

융은 상징성의 만들어 내는것이 인간의 본성을 이해 하는데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고 믿었다. 그가 확인해 주었듯 그것이 지금까지 알려진 가장 가능성 있는 방법이다. 그는 상징성의 유사함을 각기 다양한 종교, 예술, 주술 분야 심지어 다양한 문화와 역사속에서 찾기위해 노력했다. 결국 그는 무의식속의 두가지의 레이어의 존재를 제안했다. 첫번째 레이어는 개인적의 무의식의 세계이다. 이것은 사람들의 삶에서 요구되어지는 것들로 구성되어 있지만 이미 잊혀졌거나 퇴색되어진것을 의미한다. 두번째 레이어는 축척된 무의식이다, 이것은 대중적인 인류 가지고 있는 기억의 흔적들로 이루어 진다. 이들은 선천적인 기질로써 경험하거나 상징화 하는 명확한 기준을 제시한다. 부모를 만나거나, 친구를 찾고, 자식을 찾으며 죽음을 맞이하는 여러가지 예시가 원인이 된다. 그는 죽기 얼마전에 초자연적인 현상에 대한 언급을 하기도 했다. 내향적인 사람과 외학적인 사람이 모두 존재 하지만 중요한것은 건전한 정신이 모든것의 근간이 된다는 결론을 내리게된다.

번역및 요약 장우석

Read more →